단상



쉽게 구한 것이 우리를 망친다.
쉽게 얻은 것이 우리를 무너뜨린다.

-<얘기마을> (1995년)

 

'한희철의 '두런두런' > 한희철의 얘기마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십자가  (0) 2021.03.12
웃음을 주소서  (0) 2021.03.11
단상  (0) 2021.03.10
아침 참새  (0) 2021.03.09
호박꽃  (0) 2021.03.08
할아버지의 아침  (0) 2021.03.07
posted 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