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에도 마음이 있다면

신동숙의 글밭(85)

 

꽃에도 마음이 있다면

 

 

꽃에게 이름이 있는 것처럼
꽃에도 마음이 있다면

 

감사꽃

믿음꽃

소망꽃

인내꽃

사랑꽃

행복꽃

 

그러니 아름답게 피어나지

 

세상의 모든 좋은 마음은
꽃의 마음이 되는 것처럼

 

우리도 좋은 마음 모으면
꽃으로 활짝 피어날거야

 

그 꽃은
바로

 

너의 얼굴에 피어나는
웃음꽃 미소꽃

'신동숙의 글밭 > 시노래 한 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린쑥  (0) 2020.02.28
봄나들이 갑니다  (0) 2020.02.26
꽃에도 마음이 있다면  (0) 2020.02.19
봄나무는 꽃으로 잎으로  (0) 2020.02.18
겨울나무에게  (0) 2020.02.14
가난, 내 영혼의 떨림으로 다가온  (0) 2020.02.13
posted by

학예회

  • 오래전부터 늘 제 마음 속에 맴도는 말을 그대로 옮겨 놓으셨습니다.

    신동숙 2020.02.19 08:40

한희철의 하루 한 생각(404)

 

학예회

 
당연히 나를 포함할 말이지만, 이따금 목사나 정치인들의 언행을 보면 유치원 학예회 생각이 날 때가 있다. 어찌 저런 생각을 할까, 누가 봐도 우스꽝스러울 일을 어찌 아무렇지도 않게 할 수가 있을까 싶을 때가 있다.

 

 

 

둘 중의 하나일 것이다. 그들 스스로 유치한 존재이든가, 다른 사람들을 유치한 존재로 보든가.

'한희철의 '두런두런' > 한희철의 하루 한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왜 빈자리를  (1) 2020.02.22
남은 자의 몫  (1) 2020.02.21
학예회  (1) 2020.02.19
순종, 순명  (1) 2020.02.18
한바탕  (1) 2020.02.17
잘 익은 소나무  (1) 2020.02.16
posted 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