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일

  • 함께 하는 즐거움이라는 단어를 보면서~
    우리나라는 찌게속에 밥숟가락이 함께 공유했던 음식문화 임에도 그렇게 다른 혈통이나 지역을 강조하며 으르렁 싸우는 것을 보면 알다가도 모르겠습니다. 혈통하면 유대인들인데, 유대인들도 밥숟가락을 공유했을까요? 단결하면 대한민국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진구 2019.10.06 11:16
  • 한 그릇에 담긴 찌개를 같이 먹는 경우는 매우 드문 경우 아닐까 싶은데요.

    한희철 2019.10.06 20:14

한희철의 하루 한 생각(281)

 

 아름다운 일

 

누군가와 우정을 나누는 것도 좋은 일이지만,

누군가가 나누는 우정을 축하하고 격려하는 것도 좋은 일이다.


저만치 앞서 가는 두 사람의 모습을 사진에 담는다.

오래된 우정인 양, 오래갈 우정인 양 흑백으로 찍는다.

 

 

 

 


 

 

나중에 보니 사진이 좋다.

한 장에는 두 팔을 벌린 모습이 담겼고,

다른 한 장에는 슬그머니 옆을 보며 빙그레 웃는 웃음이 담겼다.

 

함께 하는 즐거움이 오롯이 전해진다.
아름다운 우정을 아름답게 바라보는 것도 아름다운 일이다.

'한희철의 '두런두런' > 한희철의 하루 한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믿는 구석  (2) 2019.10.08
그레발을 두자  (2) 2019.10.06
아름다운 일  (2) 2019.10.04
아프고 부끄럽고 고마운  (2) 2019.10.04
아무 것도 보이지 않는  (2) 2019.10.04
대뜸 기억한 이름  (2) 2019.10.03
posted by